아름다운사람

And now this, from 내 이름은 김삼순 (My Lovely Sam Soon):

아름다운사람
서유석
작사 : 서유석 작곡 : 서유석 편곡 : 서유석

장난감을 받고서 그것을 바라보고
얼싸안고 기어이 부숴버리는
내일이면 벌써 그를 준 사람조차
잊어버리는 아이처럼

오 오오오 오
오 오오오 오
오 오오오 오
아름다운 나의 사람아~

당신은 내가 드린
내마음을 고운 장난감처럼
조그만 손으로 장난하고
내마음이 고민에 잠겨있는

돌보지않는 나의
여인아 나의 사람아
오 오오오 오
아름다운 나의 사람아

 

장난감을 받고서 그것을 바라보고
얼싸안고 기어이 부숴버리는
내일이면 벌써 그를 준 사람조차
잊어버리는 아이처럼

오 오오오 오
오 오오오 오
오 오오오 오
아름다운 나의 사람아~

당신은 내가 드린
내마음을 고운 장난감처럼
조그만 손으로 장난하고
내마음이 고민에 잠겨있는

돌보지않는 나의 여인아
나의 사람아
오 오오오 오
아름다운 나의 사람아

돌보지않는 나의 여인아
나의 사람아
오 오오오 오
아름다운 나의 사람아

아름다운 나의 사람아
아름다운 나의 사람아~

 

First heard on 내 이름은 김삼순 (My Lovely Sam Soon)

Areumdaun_Saram

This entry was posted in (김태평) Hyeon Bin (현빈), folklore, KDrama, literature, Music, Poetry, query, song, 한국어 배우는 and tagged , , , . Bookmark the permalink.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